푸르른 숲과 맑은 계곡이 반겨주는 자연속 휴식처
삶의 고단함을 위로해주는 전원의 평화로움을 만끽하세요.
TOUR luxurious Mediterranean-style interior

남계서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용추글램핑 작성일16-10-21 16:07 조회582회 댓글0건

본문

정여창(鄭汝昌)의 학문과 덕행을 기리고 지방민의 유학교육을 위하여 1552년(명종7)에 지었다. 1566년(명종 21)에 나라에서 ‘남계(灆溪)’라는 사액을 내려 공인과 경제적 지원을 받게 되었다. 정유재란(1597)으로 불타 없어진 것을 1603년(선조 36)에 나촌으로 옮겨지었다가,1612년(광해군 4) 옛 터인 지금의 위치에 다시 지었다. 숙종 때 강익(姜翼)과 정온(鄭蘊)을 더하여 모셨다. 따로 사당을 짓고 유호인(兪好仁)과 정홍서(鄭弘緖)를 모셨다. 별사는 1868년(고종 5)에 훼철되었다. 정여창을 모신 서원은 전국적으로 9곳에 이르며, 그 중 주된 곳이 남계서원이다. 소수서원에 이어 두 번째로 세워진 남계서원은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 때에도 존속한 47개 서원중의 하나이다. 2009년에는 사적 제499호로 지정되었다.

펜션에서 차로 약 20분거리에 있습니다. 

COPYRIGHT © 용추글램핑
홈페이지제작 :